tit_port_magumpo.jpg

[위치] 충남 태안군 남면 신온리

[구분] 지방어항

마검포 항은 봄이 되면 태안지역에서는 유일하게 맛 볼 수 있는 실치회로 더 잘 알려진 곳이다.
실치는 3월 중순부터 본격적인 철을 맞아 잡히기 시작한다.
실치는 그물에 걸리면 곧바로 죽어 가까운 마검포항 등 항구 일대가 아니면 회로 맛보기 힘들다.

몸길이가 2~3㎝에 불과한 실치는 5월 이후에는 5㎝ 정도까지 자라 뱅어로 불리며 김 말리듯 햇볕에 하루나 이틀 정도 말리면 뱅어포가 된다.

마검포항 VR갤러리

마검포항 주변여행지